본문 바로가기

청곡의 글방

환호성

모처럼의 환호성이 울려퍼진다

포르투갈 골대 그물이 출렁거리며

16강 염원이 이루어진다


어느 지진과 폭발이 이만한 강도였으랴
너나할 것 없이 한 순간에 터지는

기쁨에 겨운 소리
절제의 미덕으로도 제어하기 어려운
앙숙들마저도 얼싸안게 만든
엄동설한에도 가슴을열고 활개를 치는

최대다수의 최대행복을 실현한 동그란 축구공
절묘한 그 몇 초의 순간
한 순간이 영원으로 비약한다

'청곡의 글방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월성계곡 수달래(2)  (0) 2022.12.10
월성계곡 수달래(1)  (0) 2022.12.09
옹달쉼터  (0) 2022.11.30
노송괴담  (0) 2022.11.23
만추에  (0) 2022.11.19